메뉴 건너뛰기

XEDITION

Q&A

새벽기차

하양이24 2018.01.14 16:16 조회 수 : 0

체머리 흔들며 달려가고 있듯이

더 많은 세월을 우리는 달려가야 한다

남아있는 길 가야할 길이

우리들의 저녁이 아직 저리 멀리 있는데

 

AYqdRy6.jpg

위로